« 2019/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Wedding Life/first floor'에 해당되는 글 7

  1. 2018.04.26 담배 피우는 애연가님들 기본적인 에티켓은 지킵시다
 

담배 피우는 애연가님들 기본적인 에티켓은 지킵시다

 

예전에는 담배 피우는 것에 대한 관대한 시절이 있었습니다.

심지어 버스안에서도 연세드신분들은 피웠으니 말이죠.

하지만 요즘은 그런 시대가 아니죠.

많은 곳에서 건강에 나쁜 담배를 못 피우게 하고 있습니다.

내돈 주고 내가 피우는데 왜??

라고 하시지만 피우는건 상관 안 하는데 남에게 피해를 줘서는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내집에서 내가 피우는데 내집에서 연기 다 처리하면 뭐랄 사람 아무도 없습니다.

그 연기가 윗집이나 아랫집으로 가서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니까 뭐라고 하는 겁니다.

심지어 아파트에서는 불을 끄지도 않은 꽁초를 베란다 밖으로 버리는 사람도 있더라구요.

1층에 살다보니 담뱃재나 꽁초가 일주일에 서너개씩은 떨어지는 듯 합니다.

 

길빵하는 애새끼들도 길에서 혼자 피는건 괜잖다구..

주위에 사람많은데도 그렇게 담배를 쳐 펴야 하겟냐구.

다 피운 꽁초도 길거리에 띵기지 말고 주머니에 넣어가라구.

 

 

 

오늘 주차장에 가니 제 차 뒷부분에 담배꽁초들이 돌아다니네요.

쓰레기통이 없으면 주머니나 자기차에 보관을 했다가 쓰레기통에 버리는게 기본 아닌가요?

에티켓을 논하기 전에 아무리 생각해도 기본인 것 같은데 말이죠.

남의차 위에 저렇게 던져 놓는 심보는 뭐죠??

자기차는 소중하고 세차하지 않은 남의 차는 쓰레기통으로 보이는가요?

 

오늘 하루는 안 좋은 기분으로 마무리를 하네요.

담배 피우는 애연가님들 최소한 담배피운 꽁초는 자기네집 쓰레기통에 버리시기 바랍니다.

길거리나 아무곳에나 버리지 말고 말이죠.

특히 집에서 피우면서 집 밖으로 튕기는 그런 짓은 하지 말아 주세요.